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이달의 PD상에 포항MBC 다큐 '독도의 운명' 등 5편 선정

기사승인 2018.11.23  16:32:30

공유
default_news_ad1

- MBC '실화탐사대' 춘천MBC '나이야가라' 등 제224회 이달의 PD상 수상

▲ 포항MBC <독도의 운명> 스틸컷 ⓒ 포항MBC

[PD저널=이미나 기자] 포항MBC <독도의 운명> MBC <실화탐사대> 춘천MBC <나이야가라-출장장수사진관> BBS <2018 혐오민국 보고서> 국악방송 <작곡가 세종을 만나다>가 제224회 이달의 PD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.

한국PD연합회 이달의 PD상 심사위원회는 22일 출품작 심사를 거쳐 총 다섯 편을 224회 이달의 PD상 수상작으로 뽑았다.

TV 시사·다큐부문 이달의 PD상은 포항MBC 창사특집 다큐멘터리 <독도의 운명>(연출: 신영민, 촬영: 심대환, 작가: 노유정)에 돌아갔다. 심사위원회는 "독도 영유권 분쟁을 국제정치적 시각으로 풀어내 독도 문제를 이해하는 새로운 시각을 제공했다"고 밝혔다.

TV 시사‧교양부문에선 MBC <실화탐사대> '이태원을 떠나지 못하는 남자, 그 남자의 숨겨진 사연'(연출: 조윤미, 촬영: 정지윤, 작가: 서영빈)이 이달의 PD상을 받았다. 수상작은 10월 3일 방영분으로 과거 허술했던 입양 정책 때문에 미국에서 추방돼 이태원에서 노숙 생활을 하는 한 남성의 삶을 추적해 주목을 받았다.

심사위원회는 "한국의 입양 정책을 다시 한 번 돌아보게 만드는 주제로, 제도의 문제점과 한 인간의 삶을 흥미롭게 녹여냈다"고 수상 이유를 설명했다.

TV 예능·드라마 부문 수상작인 춘천MBC <나이야가라-출장장수사진관>(연출: 이상민, 촬영: 김창식·김강탁·민경호, 작가: 김신영·오하슬)은 5명의 어르신이 강원도 삼척과 영월에서 마을 어르신들의 '장수사진'을 찍어주는 과정을 그리며 심사위원들로부터 "일반인을 전면에 내세운 실험적 지역 예능을 시도했다"는 평가를 받았다. 

라디오 시사·교양 부문에선 BBS 특집 다큐멘터리 <2018 혐오민국 보고서>(연출: 황고운, 작가: 조유정)가 이달의 PD상 수상작에 선정됐다. 심사위원회는 "여성·난민·성소수자 등 2018년 현재 혐오 표현으로 고통 받는 이들이 목소리를 생생하게 들려주고, 이들이 '혐오사회'를 넘어서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담아내면서 공존의 사회로 나아갈 수 있는 방안을 제시했다"고 평했다.

마지막으로 라디오 음악·오락 부문에선 국악방송 특집 다큐멘터리 <작곡가 세종을 만나다>(연출: 정확히, 작가: 기정)가 이달의 PD상을 받았다. 세종대왕 즉위 600주년을 맞아 제작된 2부작 다큐멘터리 <작곡가 세종을 만나다>는 라디오 다큐멘터리로선 최초로 작곡가이자 음악학자로서의 세종대왕에 주목했다.

심사위원회는 "청취자가 쉽고 재미있게 접근할 수 있도록 실록에 실린 음악 관련 기록을 드라마와 낭독, 음악 해설 및 감상 등으로 입체적으로 구성해 시대를 앞서간 주체적 아티스트로서의 세종대왕의 면모를 깊이 있게 들여다본 작품"이라고 수상 이유를 밝혔다.

이미나 기자 neptune@pdjournal.com

<저작권자 © PD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